광고
광고

지역 대표 공연예술단체 키운다…단체당 최대 20억 지원

문체부·예술경영지원센터, 지역 예술단체 육성사업 공모…다음달 24일까지
인구소멸지역 기반 두면 심사때 가점 부여…10곳 내외 선정해 5월 발표

조은남 | 기사입력 2024/03/18 [19:31]

지역 대표 공연예술단체 키운다…단체당 최대 20억 지원

문체부·예술경영지원센터, 지역 예술단체 육성사업 공모…다음달 24일까지
인구소멸지역 기반 두면 심사때 가점 부여…10곳 내외 선정해 5월 발표

조은남 | 입력 : 2024/03/18 [19:31]

문화체육관광부는 예술경영지원센터와 함께 다음 달 24일까지 지역대표 예술단체 육성 지원사업 공모를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올해 신규 사업인 2024 지역대표 예술단체 육성지원은 서울시 및 자치구를 제외한 전국의 광역·기초지자체에 기반을 둔 예술단체를 대상으로 한다.

 

이 중 예술단체 10개 안팎을 선정해 단체당 연간 최대 20억 원(지방비 1:1 분담)을 지원한다.

 

단체 신설, 기존 민간단체 유치, 수도권 기반 활동 단체 지역 유치,  수도권 기반 축제 지역 유치 등 지원 방식도 다양하다.

 

올해 선정된 단체가 연말 적격성 심사를 통과하면 지역에 단단히 뿌리를 내릴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방안도 마련한다.

 

▲ 이(e)나라도움 누리집 접속 화면  ©



이번 공모는 순수예술 분야 클래식 음악(오페라 포함), 전통, 무용, 연극 등 4개 부문에 대해 진행한다.

 

특히 신청 단체가 인구감소지역 지원 특별법상 인구감소지역에 기반을 둔 경우에는 심사 때 가점(5점)을 부여한다. 이미 운영되고 있는 공립예술단체의 경우에는 지원이 제한된다.

 

공연장, 연습장 등 현물 지원을 통해 성과를 높일 수 있는 경우에도 심사 때 가점(5점)을 부여한다. 최종 결과는 심사를 거쳐 5월 중에 발표할 예정이다.

 

선정된 단체는 ▲공연 1개 이상 창작 또는 제작 ▲연내 해당 지역에서 최소 6회 이상 공연 ▲시즌 단원 또는 프로젝트별 객원 단원 운영 ▲예술감독 선정을 통한 체계적인 사업관리 등의 조건을 준수해야 한다.

 

앞서 유인촌 문체부 장관은 지난해 12월 ‘문화예술 3대 혁신전략’을 발표하며 국민의 문화향유 환경 혁신 전략 일환으로 지역 대표 예술단체를 육성한다고 밝혔다.

 

강정원 문체부 문화예술정책실장은 “우리 공연예술의 지속가능한 발전 토대를 구축하고 국민의 문화 향유권을 확보하기 위해서라도 지역에 기반을 둔 공연예술단체의 육성을 더는 늦출 수 없는 상황”이라며 “앞으로도 문화예술로 지역소멸 위기를 극복하고, 지역에서 활동하는 예술인을 지원하기 위해 현장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며 정책을 흔들림 없이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이(e)나라도움 누리집(www.gosims.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무용/스포츠 많이 본 기사